Welcome to EverybodyWiki 😃 ! Nuvola apps kgpg.png Log in or ➕👤 create an account to improve, watchlist or create an article like a 🏭 company page or a 👨👩 bio (yours ?)...

화양부인

EverybodyWiki Bios & Wiki

스크립트 오류: "Namespace detect" 모듈이 없습니다. 화양태후(기원전 296년 ~ 기원전 230년)는 진나라의 정치인이다. 진 시황제가 정치를 시작하여 성년의 친정 7년 전, 수양할머니 화양태후(華陽太后)가 되었다. 원래는 전국시대 진 효문왕의 계실이었다가 의붓아들 장양왕이 즉위하자 화양태후라고 존칭하였다. 진 혜문왕의 첩인 진선태후(秦宣太后)와 함께 초나라 왕족의 종실 출신인 미이다. 화양군 미융(美戎,일명 신융)의 손녀이다. 장양왕이 즉위하기 전 세칭은 화양부인 또는 화양후였다.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지위
진나라 30대 태후
재위 기원전249~기원전246
후임 하희
이름
화양태후
별호 화양부사람(태자빈)→왕후→태후
신상정보
출생일 초국(동주전국시대)
사망일 기원전228년 수릉(여진)효문왕 합장
배우자 진효문왕
자녀 진 장양왕 (양자)
기타 친인척 진 선태후, 창평군

생애[편집]

화양[편집]

화양부인은 초나라 왕족인 종친 출신으로 진 소양왕의 차남인 안국군에게 하사된 시기가 분명하지 않다. 진 소양왕 42년(기원전 265)에 진 소양왕이 먼저 2년 전 위나라 지양으로 사망하였기 때문에 진 소양왕은 안국군 주를 세자로 세웠으며, 안국군은 그를 정부인이라 하고 봉호를 붙여 화양이라고 하였다.[1]

입양[편집]

화양 부인의 언니와 동생 양천군의 소개로 진나라에 들어가 헌책하였다. 여씨 진언부인 무자(無子)를 안국군(安國君)이 100년 후 서자(西子)가 傒若로 서자( 庶子)가 傒若를 세운다. 안국군은 아들이 20여 명 있는 가운데 아들이( 亦異, 異人)로 현명하지만 생모 하희가 총애를 받지 못해 조(趙國)를 인질로 보냈는데, 진조(秦朝)가 여러 해 동안 싸우면서 처지가 어렵게 되었다.

화양부인은 깊이 그렇게 여겼다. 여불위의 제의를 받아들여, 며칠 후 안국군에게 옥부자를 새김으로써 아들로 삼는다. 진소왕 50년(전257년) 진나라 장왕이 조나라의 수도 한단을 포위 공격하자, 조나라는 양성자 이약을 처단하려 하였으나, 다행히 여불위중금이 수성 관리조자를 매수하여 진국으로 도망쳤으며 그의 처 조희와 조정도 여전히 한단에 갇혀 위태롭게 여겨져 남겼다. 진나라로 돌아간 자이재뤼푸웨의 건의로 초나라의 옷을 입고 화양부인을 알현하였는데, 화양부인은 그 모습을 보고 양자로 입양을 하였고, 자이는 특별히 자초로 이름을 바꾸어 화양부인의 사랑을 받게 되었다.

왕후 시절[편집]

진소양왕 56년(전251년) 진소양왕이 승하하고 안국군이 즉위하면서 사칭은 진효문왕이며, 화양부인은 왕후, 자초는 태자(太子)로 봉해졌다.조나라는 친선을 도모하기 위해 9년간 조나라에 머물던 조희와 조정을 진나라로 보냈다. 역사학자 이개에 따르면원설에는 조희와 조정(趙姬)이 조나라에 오래 체류하여 생사가 불분명하였고, 자초가 생모 하희(夏熙)의 주선으로 한국 왕족여성을 첩으로 둔 사이에 이미 아들 성완(成𫊸, 또한 성교)이 있었으며, 화양태후(華陽太后)에게는 장손총정(長孫 利益政)이 자신의 정치적 이익에 부합하였다고 한다.왕위 계승자는 성조가 아니라 선출되었다.


태후[편집]

장양왕 시절[편집]

효문왕 재위 1년도 안 돼(정식 즉위 3일 만에) 사망하였고, 자초가 장양왕으로 즉위하였다. 화양 후는 화양태후, 자초 생모 하희는 하태후, 조희는 왕후로 추앙받는다. 자초는 재위 3년(기원전기원전 247년)에 사망하고, 아들 정이 즉위하였는데, 때는 겨우 13세(실세 12세)였다.

진시황 시절[편집]

손자 정이 즉위할 때 겨우 12세였다. 나이는 성년이 되지 않아 친정하지 못해 태후와 대신을 맡겼고, 스물두 살(실세 21세)까지 친정할 때까지는 친국법률의 계승원칙에 따라 양할머니인 화양태후, 친조모 하태후(하희)가 그 뒤를 이었으며, 생모 조태후가 오히려 최하위였다. 진왕정 17년(공원년 230년) 화양 태후가 맨앞, 뒤에 효문왕(孝文王)과 함께 수릉을 합장하였다. 종합하여 화양태후를 보면, 태후는 저절로 진나라가 되었다. 왕정이 즉위(기원전 247년)하기 전까지 진국정정을 좌지우지한 지 17년이 지났으나 《진기》는 한 편도 실려 있지 않아 화양태후가 《정치가》의 면면을 후세 사람들이 간과하고 있었다.


사후[편집]

화양태후가 사망한 후 30세의 나이에 비로소 외척의 그늘에서 벗어나 진나라 조정의 초계 세력은 진나라 왕에게 계속해서 비난을 받았다. 가장 유명한 대표 인물인 진왕정 21년(기원전 226년)에 한국 신정에게 하방된 승상 창평군, 진나라 왕정 23년(전 223년)에 진나라를 멸망시켰다.


같이보기[편집]

  • 선태후
  • 양천군
  • 자초
  • 창평군
  • 하희태후
  • 조희


각주[편집]


This article "화양부인" is from Wikipedia. The list of its authors can be seen in its historical and/or the page Edithistory:화양부인. Articles copied from Draft Namespace on Wikipedia could be seen on the Draft Namespace of Wikipedia and not main one.

  1. 《스캇 呂不 不傳 제25》: "진소왕 40년에 태자의 죽음을 애도했다. 그 사십이 년은 그 차남인 안휘군(安國君)과 태자(太子)로안 군에게는 아들이 스무 살이나 된다. 안조군에게는 심려가 있어, 이조정부인을 세웠으며, 이조부인이라고 하였다.
쿠키는 저희의 서비스 전달에 도움을 줍니다. 저희의 서비스를 사용함으로써 당신은 저희의 쿠키 사용에 동의하게 됩니다.

Welcome to EverybodyWiki 😃 ! Nuvola apps kgpg.png Log in or ➕👤 create an account to improve, watchlist or create an article like a 🏭 company page or a 👨👩 bio (yours ?)...